THE ORIGINS OF TEA
차나무는 카멜리아 시넨시스 종에 속하며, 기원은 중국입니다. 찻잎을 우려 마시는 문화 또한 중국에서 처음 탄생했으며,
차에 대한 최초의 기록은 기원전 200년대 의학서적에서 찾아볼 수 있습니다.

8세기 무렵부터 기본적인 차 제조방법, 공정과정, 시음 등의 개념이 정립되었습니다. 처음엔 일종의 수프처럼 소량의 소금을 끓는 차에 넣어 마셨고,
그 다음엔 시트러스 껍질과 향신료, 과일을 넣고 끓여 마시는 음료로 많은 사람들이 차를 애용했습니다. 차는 약으로 쓰이기도 하다가,
9세기 무렵엔 일본으로 차를 도입한 스님들이 즐겨 마시는 음료가 되기도 했습니다. 그리고 몇 세기 후인 명나라 시대(1368-1644)부터 중국에서 서부로 차가 전파되었습니다.

당시에는 오늘날과 마찬가지로 끓는 물에 차를 우려 마시는 방법을 사용했습니다.
그러나, 차가 다른 나라에 전파되면서 점점 각 나라마다 독자적인 차 문화가 발달되기 시작했습니다.
일본에서는 다도에 집중했고, 러시아에서는 전통 차주전자인 사모바르에 끓여 마셨으며, 영국에서는 진하게 우려 마시거나, 우유를 넣어 마셨습니다.

15세기 경, 예수회에 의해 차가 서부에 전파되기 전까지, 차는 항상 중국, 일본과 같은 동양 철학의 정수를 담아왔습니다.
TEA GROWING
차나무는 열대지방과 아열대지방에서 자라는 상록수입니다. 습하고 햇볕이 강한 지역이 차나무의 가장 이상적인 서식 환경이며, 특히 적도부근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습니다.
차나무는 다원에서 재배되는데, 재배된 차는 다원의 이름을 따서 짓는 경우가 많습니다.

야생에서 차나무는 10m~15m까지 자라며, 40년정도 살 수 있습니다. 하지만 좀 더 쉽게 재배하기 위해 보통 1.1m 높이로 가지 치는 경우가 많습니다.

차는 일년에 세번 수확되는데, 각각의 수확시기에 따라 차의 맛이 달라집니다.
히말라야에서는 3월 중순에서 4월 중순 사이에 첫 수확을 하는데, 이 시기에 수확된 차를 “퍼스트 플러쉬”라 하며, 부드럽고 풋풋한 맛과 아로마 향이 특징입니다.
4월 중순에서 5월 중순에 재배되는 두번째 차는 더 과일 맛이 나며 향긋합니다. 마지막으로 5월 중순에서 6월 중순에 재배되는 차는 거의 다 익었기 때문에, 맛과 향이 제일 강합니다.


상품문의 / 결제문의 / 배송문의 / 교환반품문의 / 취소환불문의 등 궁금한 내용을 남겨주시면 최대한 신속하게 답변을 드리겠습니다.
  •  
    7만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전국 어디든지 7만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을 해드립니다.
  •  
    10만원 이상 구매 시 기프트용 쇼핑백 증정 총 주문 금액이 10만원 이상일 경우(배송비 제외) 예쁜 쿠스미티 기프트용 쇼핑백을 증정해 드립니다.
  •  
    온라인 결제 보안 시스템
    온라인 결재 시, 결제 보안 시스템으로 100% 안전하게 거래하실 수 있습니다.